고금리대환

다중채무 고금리 사용자를 위한 중금리 고금리대환

‘대부업 최고금리 인하에 따른 대부시장 저신용자 배제 규모의 추정 및 시사점’ 보고서도 참고자료로 제시했다. 해당 보고서에 따르면 최고금리가 20%로 인하될 때 저신용자 최대 86만명이 대부업체 대출시장에서 배제된다. 대출기회를 상실한 저신용자들은 불법사채시장으로 내몰릴 것으로 전망됐다.

직장인 사업자의 고금리대환대출은 2금융권의 저축은행 캐피탈등에서 중금리로 신청가능

대부업체들은 이미 신규대출을 중단하기 시작했다. 2분기 한국대부금융협회에 자료를 제출하는 주요 대부업체 26개 중 11개 업체의 금리별 신규대출 건수는 10개 이하로 집계됐다. 협회는 10건 이하면 신규대출이 사실상 없다고 판단해 따로 집계하지 않는다. 42%가 새로운 대출을 취급하지 않은 셈이다.